1년 정도 전인가 해서 한번 세미나에 참석해 이야기를 들은적이 있습니다.

 

시간이 지난 지금,

 

더욱더  효율성있고 간편하게 만들어진 모습에 너무나 존경의 마음을 전합니다.

 

그간 얼마나 많은 일들을 실천하며 피드백하셨는지를 알수 있었습니다.

 

좋은 내용 들려 주셔서 감사합니다.